?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일(토) 시행된 달라스 한국 노인회 회장 선거에서는 김건사 후보가 오흥무 후보를 48대 19표로 제치고 회장에 당선됐다.

 

 

노인회 파행, 선거로 일단락 … 불씨는 “여전”
 

고성과 고함 속 선거 진행 … 김건사 씨 당선

오흥무 후보측 "선거인 명부 조작", 선거불복 시사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달라스 한인사회에 불치병처럼 끊임없이 되살아나고 있는 노인회 파행은 이로써 막을 내린 것일까.

달라스 한국 노인회는 지난 7년간의 불화를 치유하고 한인사회 원로다운 모습으로 거듭날 수 있을까.

결론부터 밝히자면 여전히 미궁 속이다.

선거에 패한 오흥무 후보진영은 유권자 허위 명부 등의 이유를 내세워 선거 불복을 신중히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가 지난 20일(토) 달라스 법원의 명령에 따라 회장선거를 실시, 하재선 전 회장의 자격시비로 파행으로 치닫던 노인회 사태가 한 고비를 넘은 형국이다.

20일(토) 시행된 달라스 한국 노인회 회장 선거에서는 김건사 후보가 오흥무 후보를 48대 19표로 제치고 회장에 당선됐다.

이번 선거는 ‘양측 변호사의 주재 하에 선거를 진행하되, 중재자 역할은 채동배 변호사가 한다’는 법원 명령에 따라 진행됐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6.jpg

선거 실시전 오흥무 후보 측에서는 월례회 개최를 주장했고, 김건사 후보측에서는 오흥무 후보의 입후보 자격을 문제삼았다.

 

 

고함과 고성 속에 치러진 선거

 

20일(토) 오전 11시에 개회된 달라스 한국 노인회 선거는 시작부터 난항을 거듭했다.

 

오흥무 후보 진영의 회원들은 ‘노인회 선거에 왜 변호사가 나서냐’며 윌리엄 추 변호사 주도로 선거가 이뤄지는 데 불만을 표출, 월례회 개최를 먼저 해야 한다며 선거 개회를 막았고, 김건사 후보 진영의 회원들 또한 오흥무 후보의 입후보 과정을 문제 삼으며 공탁금 제출 확인 등 후보등록 서류의 검증을 요구해 회장 선출과정이 순탄치 않을 것을 예고했다.

 

이 날의 선거가 변호사 주도로 이뤄진 것은 법원의 지시사항. 지난 3월 김건사 씨 등 일부 노인회원들이 하재선 씨의 임기를 문제삼아 법적 소송을 제기한 후 하재선 씨가 맞고소 하자, 법원은 채동배 변호사의 중재 하에 하재선 씨 측 변호인 마이클 리빈 변호사와 김건사 씨 측 변호인 윌리엄 추 변호사가 주관하여 회장 선거를 실시할 것을 지시했다.

그러나 20일(토) 선거현장에 하재선 씨와 마이클 리빈 변호사는 불참했고, 윌리엄 추 변호사의 주도 하에 선거가 시작됐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0.jpg

20일(토) 오전 11시에 개회된 달라스 한국 노인회 선거는 시작부터 고함과 신경전이 난무하며 난항을 예고했다.

 

 

팽팽한 신경전은 시작부터 고함으로 표출됐다. 양측 간의 불화와 마찰로 선거진행이 여의치 않자 결국 채동배 변호사의 중재와 사회로 선거가 치러질 수밖에 없었다.

마이클 리빈 변호사는 선거가 끝날 무렵 노인회관을 찾았으나 잠시 뒤편에 머물다 선거에 개입하지 않은 채 자리를 떴다.

 

오흥무 후보측 "선거인명부 조작" 주장

 

오흥무 후보측에서 가장 민감하게 제기한 것은 유권자 명단. 이세용 수석부회장은 자신의 이름이 유권자 명단에서 지워진 점을 들어 “조작명단에 의해 치러진 선거는 무효”라고 강하게 반발했다.

이날 선거의 유권자 명단은 양측 변호사 합의에 따라 지난 4월 월례회에 출석, 회비를 납부한 회원에 한했다. 분열과 분란이 점철돼 온 상황 속에서 더 이상의 선거파행을 막기 위해 고육지책이었던 셈. 4월 월례회 회비납부 명단을 선거인명부로 활용한 것도 이 때문이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14.jpg

이세용 수석부회장은 중재자인 채동배 변호사에게 자신의 이름이 선거인 명부에서 지워진 점을 항의하고 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13.jpg

이세용 전 수석부회장이 가지고 있던 선거인 명단. 얼핏봐도 이세용·오병하의 이름은 원본필체와 큰 차이를 보인다.

 

 

이세용 수석부회장은 이세용과 오병하 2인의 이름이 선거인 명부에서 지워졌다며 ‘조작된 명단’임을 주장했다.

 

실제로 이세용 수석 부회장이 내민 명부에는 이세용, 오병하 2인의 이름이 X표시로 지워져 있었다. 그러나 명부를 자세히 살펴보면 이세용 수석 부회장이 지니고 있었던 명부가 실제 사용된 선거인 명부와 다르다는 것은 쉽게 알 수 있다.

이세용 수석 부회장이 내민 명부는 1번에서 25번, 26번에서 50번으로 분류돼 각 번호에 회비납부자 이름과 금액이 적혀 있다. 허나 이세용, 오병하 2인의 이름은 25번 밑 공란에 적혀 있다.

필체도 다르다. 명부에 적혀있는 90명의 이름이 한 사람의 필체이건만, 유독 이세용, 오병하 2인의 이름만 전혀 다른 사람의 필체로 적혀 있는 것.

2인의 이름이 삽입됐을 때 종이에 적힌 회비 합산 금액 또한 맞지 않는다.

결론적으로 누군가 선거인 명부로 쓰이는 4월 회비 납부현황에 이세용, 오병하라는 이름을 추후에 적어 놓았고, 그것이 적발돼 X표로 지운 흔적임을 쉽게 유추할 수 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16.jpg

김건사 후보 측 회원들은 오흥무 후보의 후보등록시한 및 공탁금 납입을 문제삼으며 후보 자격에 의문을 제기했다.

 

 

김건사 후보측, 한때 오흥무 입후보 과정 문제 제기

 

김건사 후보 측 회원들은 오흥무 후보의 후보등록시한 및 공탁금 납입을 문제삼았다. 오흥무 후보가 4월 12일까지 마감시한을 하루 넘긴 13일에 입후보 원서를 접수했고, 선거인 당일까지 공탁금을 지급하지 않았으니, 후보로서의 자격이 없다는 주장인 것.

 

이에 대해 윌리엄 추 변호사가 하재선 씨 측 변호사로부터 오흥무 후보의 공탁금 수표를 사진으로 받았음을 알리자, 회원들은 오흥무 후보의 자격시비에 문제가 있지만 더이상의 파행을 원하지 않는다며 선거 속개에 찬성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1.jpg

유권자 명부를 확인하고 있는 오흥무 후보 측 참관인.

달라스 한국 노인회_02.jpg

한 회원이 투표용지를 살펴보고 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3.jpg

오흥무 후보측 참관인이 선거개회에 항의하며 찢어버린 투표용지. 

 

 

48 대 19, 김건사 후보 당선

 

선거에 임하는 양측간의 힘겨루기는 팽팽했다. 양 후보 진영에서 선출된 각 2인의 선관위원들은 투표지 배부에서부터 투표까지 선거인 명부에 있는 이름을 하나 하나 대조하며 만전을 기하는 모습을 보였다.

4월 월례회에 참석치 않아 선거인 명부에 없으나 투표권리를 행사하길 원하는 회원의 경우 양 후보 진영의 합의가 있을 때에만 투표지를 배부, 선거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 때문에 이세용, 백운기 등 명백히 노인회 회원이면서도 선거인 명부에 이름이 없어 투표에 참여하지 못하는 회원들도 속출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8.jpg

유권자 이름에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지 않자 명단확인을 위해 회원들이 단상 앞으로 몰려 나왔다.
선거인 명부는 양측 변호사 합의에 의해 지난 4월 월례회에 참석, 회비를 납부한 회원명단으로 작성됐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9.jpg

회원증을 보이며 투표권을 요구하는 회원. 채동배 변호사는 양측 참관인이 인정하는 회원에 한해 투표권을 부여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07.jpg

투표함에 투표용지를 넣는 모습. 유권자 명부에 있는 회원 이름을 일일히 호명, 한 사람 씩 투표에 임했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_11.jpg

48대 19로 김건사 후보의 당선이 확정되자 노인회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

 

 

힘겨운 줄다리기 끝에 투표에 참여한 인원은 67명. 이 중 김건사 후보가 48표를 얻어 19표를 얻은 오흥무 후보를 제치고 회장에 당선됐다.

선거 후 채동배 변호사는 “이번 선거는 법원이 정한 중재안에 따라 진행된 합법적인 과정으로 김건사 씨의 회장 당선이 확정됐다”고 선포, 하재선 씨의 임기 및 회장자격 시비로 불거진 이번 법정 투쟁이 김건사 씨의 회장 당선으로 일단락되었음을 분명히 했다.

 

김건사 후보는 반대파도 끌어안는 포용력으로 화합에 만전에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건사 회장은 당선 직후 “회원분들의 성원에 힘입어 회장에 당선되게 됐다”며 분열과 반목으로 점철된 달라스 한국 노인회의 정상화를 위해 “반대파도 끌어안는 포용력으로 화합에 만전을 기할 것”임을 밝혔다.


 

오흥무 후보, "선거불복 포함, 추후 행보 고민하겠다"

 

선거 직후 오흥무 후보는 공평하지 않은 선거 진행에 안타까움을 숨기지 않았다.

오흥무 후보는 “일방적으로 치러진 불합리한 선거이고 선거 과정상에도 문제가 있었다”며 “선거불복까지 감안해 추후 행보를  결정지을 것”이라고 밝히는 한편 “다시 한번 좋지 못한 모습을 달라스 한인사회에 보여 부끄럽다”는 자성의 목소리도 내놓았다.

 

달라스 한국 노인회의 분열 역사는 2011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지난 7년간 끊임없이 분열과 반목, 불법과 독선을 일삼아온 달라스 한국 노인회가 이번 선거를 계기로 달라스 한인사회 원로단체로서 최소한의 체면과 면모를 갖추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1. [미주체전 포토뉴스] 제19회 달라스 미주체전 개막식-3

    [미주체전 포토뉴스] 제19회 달라스 미주체전 개막식-3 제 19회 미주체전이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지난 16일(금) 오후 6시 30분 어빙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4000명이 넘는 한인들이 운집, 달라스 미주체전의 뜨거운 개막을 알렸다. 달라스 조직위...
    Date2017.06.17 Byinewsnet Views5974
    Read More
  2. [미주체전 포토뉴스] 제19회 달라스 미주체전 개막식-2

    [미주체전 포토뉴스] 제19회 달라스 미주체전 개막식-2 제 19회 미주체전이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지난 16일(금) 오후 6시 30분 어빙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4000명이 넘는 한인들이 운집, 달라스 미주체전의 뜨거운 개막을 알렸다. 달라스 조직위...
    Date2017.06.17 Byinewsnet Views5542
    Read More
  3. [미주체전 포토뉴스] 달라스 미주체전 개막식-1

    [미주체전 포토뉴스] 제19회 달라스 미주체전 개막식-1 제 19회 미주체전이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지난 16일(금) 오후 6시 30분 어빙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4000명이 넘는 한인들이 운집, 달라스 미주체전의 뜨거운 개막을 알렸다. 달라스 조직위...
    Date2017.06.17 Byinewsnet Views4722
    Read More
  4. K-POP 월드 페스티벌, 달라스 대표는 누구?

    한류문화 저변확대를 위해 치러지는 K-POP 월츠 페스티벌 달라스 지역예선이 오는 24일(토)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예선전 모습. K-POP 월드 페스티벌, 달라스 대표는 누구? 24일(토) 오후 6시 씨네 오아시스 콘서트 홀 … 56개팀 중 비디오 심사로 19...
    Date2017.06.15 Byinewsnet Views6883
    Read More
  5. 달라스 미주체전, 카운트다운 “출격 준비 완료”

    2017 제19회 미주체전이 출격준비를 마쳤다. 16일(금) 대단원의 막을 여는 미주체전은 총 17개 종목에서 미 전역에서 온 한인 선수들이 메달 사냥에 나서게 된다. 달라스 미주체전, 카운트다운 “출격 준비 끝!” 총 17개 종목에서 메날 사냥 &hell...
    Date2017.06.15 Byinewsnet Views3585
    Read More
  6. 영화 『노무현입니다』  특별 시사회 … “이제 우리가 노무현입니다”

    고 노무현 대통령의 2002년 대통령 선거 도전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노무현입니다>무료 시사회가 지난 14일(수) 씨네 오아시스에서 열렸다. 영화 『노무현입니다』 특별 시사회 지지율 2%의 반란 … 이구동성 “꼭 봐야 할 영화” [i뉴스넷] ...
    Date2017.06.15 Byinewsnet Views6523
    Read More
  7. 설훈 의원 달라스 간담회, 생생한 동포사회 목소리 전달

    지난 14일(수) 달라스를 방문한 더불어 민주당 설훈 의원이 달라스 한인 단체장과 함께 간담회를 가졌다. 설훈 의원 달라스 간담회, 생생한 동포사회 목소리 전달 재외동포 전담기구부터 입양아 정책까지 다양한 재외동포 현안 제시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
    Date2017.06.14 Byinewsnet Views5410
    Read More
  8. AA-뉴욕라이프, 달라스 미주체전의 후원자 되다

    아메리칸 에어라인(American Airline)이 16일(금)부터 달라스에서 열리는 제19회 미주체전 후원자로 나섰다. AA, 달라스 미주체전의 후원자 되다 AA '7만포인트 항공마일', 뉴욕라이프 '5천달러' 후원 조직위원회 "달라스 미주체전, 성공개최...
    Date2017.06.14 Byinewsnet Views5052
    Read More
  9. 미국에서의 장애인 권리, “알아야 누릴 수 있다”

    “장애인 권리, 알아야 누릴 수 있다” 밀알 창립 10주년, 장애인과 그 가정을 위한 세미나 TWU 구민관 교수 초청, 장애인 권리 및 기초지식 공유 달라스 한인회, 장애인 사역단체에 후원금 전달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자신이...
    Date2017.06.14 Byinewsnet Views3559
    Read More
  10. 달라스 한인 상공회, 달라스 경찰국 자녀에 ‘장학금 수여’

    지역 안전을 책임지는 달라스 경찰들의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을 자녀 장학금으로 승화시킨 달라스 한인상공회 장학금 행사가 10일(토) 달라스 옴니호텔에서 열렸다. 달라스 한인 상공회, 달라스 경찰국 자녀에 ‘장학금 수여’ 올해로 9년째, 8명의...
    Date2017.06.14 Byinewsnet Views5067
    Read More
  11. 달라스 한인경제인협회, 진이 스미스 신임회장 추대

    달라스 한인 경제인협회를 이끌어갈 새로운 수장에 진이 스미스 전 부회장이 추대됐다. 한인 경제인들의 연합체인 경제인협회가 여성 회장을 선출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달라스 한인경제인협회, 진이 스미스 신임회장 추대 회장 궐위로 인한 임시 이사회에서...
    Date2017.06.08 Byinewsnet Views5990
    Read More
  12. 한인회-상공회, 캐롤튼 경찰-소방 자녀 장학금 지급

    달라스 한인회와 달라스 한인 상공회가 공동주관하는 제2회 캐롤튼 경찰·소방 자녀 장학금 수여식이 지난 6일(월) 카요리 골프클럽에서 개최됐다. 한인회-상공회, 캐롤튼 경찰-소방 자녀 장학금 지급 8명의 예비 대학생에게 1천달러씩 전달 … ...
    Date2017.06.08 Byinewsnet Views4757
    Read More
  13. 운전 중 문자, 9월 1일부터 “불법”

    텍사스 교통국은 여름철 여행 성수기를 앞두고 주 전역에 “통화, 문자, 충돌(Talk, Text, Crash)”라는 캠페인을 진행중이다. 사진출처_Texas Department of Transportation 운전 중 문자, 9월 1일부터 “불법” 텍사스, 주정부법으로 ...
    Date2017.06.07 Byinewsnet Views4456
    Read More
  14. 미주 호남향우회, 한정용 체제 출범

    미주 총연합회 수장으로 한정용 신임회장이 취임, 향후 2년간 미주 호남향우회 총연합회를 이끈다. 미주호남향우회, 한정용 체제 출범 한정용 회장 “전 세계 최고의 향우회로 만들 터” … 호남인 특유의 의리와 단합 과시 [i뉴스넷] 최윤주...
    Date2017.06.06 Byinewsnet Views6736
    Read More
  15. 달라스 한국 여성회, 입양아 장학금 수여

    달라스 한국여성회는 지난 3일(토) 열린 장학금 수여식에서 6명의 입양인들에게 각각 2000달러의 지원금을 지급, 입양인들의 모국방문의 길을 열어줬다. 달라스 한국 여성회, 입양아 장학금 수여 “입양아 6명의 한국방문 지원” 한인 입양아에게 2...
    Date2017.06.06 Byinewsnet Views6448
    Read More
  16. 달라스 한인회, 장학금 수여식 개최 … “차세대 리더를 키운다”

    출범시기부터 장학사업 구현을 약속한 제34대 달라스 한인회가 지난 3일(토) 장학금 수여식을 개최, 제3기 장학생을 배출했다. 달라스 한인회, 장학금 수여식 개최 “차세대 리더를 키운다” 예체능 4명, 일반 6명 등 총 10명에게 각각 1천달러 장...
    Date2017.06.05 Byinewsnet Views6140
    Read More
  17. i뉴스넷이 선보인 iNewsTV … 한인사회 이목 집중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달라스 한인 언론의 세대교체를 표방하며 빠르고 퀄리티있는 지역사회 보도를 이끌어온 아이(i)뉴스넷(이하 i뉴스넷)이 온라인 종합미디어로서의 한 걸음을 크게 내딛었다. i뉴스넷이 인터넷 신문을 본격적으로 런...
    Date2017.06.01 Byinewsnet Views3418
    Read More
  18. 달라스 한인 체육회 장학생 모집

    달라스 한인 체육회 장학생 모집 미주체전 선수 및 자원봉사자만 ‘신청가능’ 6월 2일까지 지원 마감 … 2명 선발, 개막식에서 각 500달러 지급 예정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2주 앞으로 다가온 달라스 미주체전 준비에 ...
    Date2017.06.01 Byinewsnet Views3205
    Read More
  19. 달라스 체전, 자원봉사자 모집

    달라스 체전, 자원봉사자 모집 중학생에서 70세까지 지원 가능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6월 16일(금) 어빙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막을 여는 2017 달라스 미주체전은 2박 3일간의 열띤 스포츠 제전이 펼쳐...
    Date2017.06.01 Byinewsnet Views6019
    Read More
  20. 달라스 어머니회, 창립 2주년 기념 및 회장 이취임식 개최

    달라스 어머니회는 지난 1일(목) 창립 2주년 기념식 및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달라스 한국 어머니회, 화합 과시 “어머니 파워로 젊음 되찾는다” 달라스 어머니회, 창립 2주년 기념 및 회장 이취임식 개최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
    Date2017.06.01 Byinewsnet Views7799
    Read More
  21. 각종 차별법 우후죽순, 텍사스 ‘갈등격화’

    각종 차별법 우후죽순, 텍사스 ‘갈등격화’ 텍사스, 이민자 차별·성소수자 차별 등 극단적 보수주의 행보 이어져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텍사스가 반이민 정서의 대표적인 지역이 되면서 격렬한 논란의 힘겨루기가 팽...
    Date2017.06.01 Byinewsnet Views4351
    Read More
  22. 달라스 미주체전 선수단 출정식 … “종합 1위 목표”

    지난 27일(토) 2017 달라스 미주체전 출전을 위한 선수단 출정식이 개최됐다. 종합 1위 목표 “승전보를 울리자” 2017 달라스 미주체전 선수단 출정식 … 종목별 선수단, 대회 준비에 구슬땀 자원봉사자 도움 절실 … 중학생에서 70세...
    Date2017.05.30 Byinewsnet Views5945
    Read More
  23. 성영준 시의원 당선 축하연 ‘성황’

    성영준 시의원의 당선 축하연이 지난 25일(목) 캐롤튼 소재 한식당 브레이커스에서 진행됐다. 성영준 시의원 당선 축하연 “한인 정치력 신장의 분수령” 한인사회 및 주류사회 인사 대거 참석 “성공적 시정활동” 당부 개인 아닌 한인...
    Date2017.05.30 Byinewsnet Views4609
    Read More
  24. 시민권 취득 설명회, 한인들 큰 관심

    미 시민권 취득에 대한 한인들의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달라스 이민국 시민권 홍보 담당관이 직접 시민권 절차를 안내하는 설명회가 열렸다. 시민권 취득 설명회, 한인들 큰 관심 속 개최 헤수스 라미네즈 달라스 이민국 홍보관이 직접 설명 [i뉴스넷] 최윤...
    Date2017.05.25 Byinewsnet Views4994
    Read More
  25. 수영장 기생충 감염 “비상”

    올여름 동네 수영장을 이용할 때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최근 크립토스포르디움(cryptosporidium) 감염이 늘고 있다고 밝혔다 수영장 기생충 감염 “비상” 대소변 오염물 마시면 감염, 감염사례 해마다 증가 수영장 들...
    Date2017.05.25 Byinewsnet Views9112
    Read More
  26. 박성신 회장, ‘한국의 명인명무전’ 공연

    텍사스 국악협회 박성신 회장이 28년 전통의 ‘한국의 명인명무전’ 무대에 올랐다. 박성신 회장, ‘한국의 명인명무전’ 공연 5월 16일(화) 국립극장 달오름 공연 … ‘이매방류 교방입춤’ 선보여 관객들 박수 갈채 전...
    Date2017.05.25 Byinewsnet Views6113
    Read More
  27. 재외동포 한국 교육과정 모집, “차세대 리더를 키우는 힘”

    공주대학교 한민족 교육문화원이 ‘2017 재외동포 국내 교육과정’을 7월부터 운영한다. 재외동포 차세대 리더 양성을 위해 진행되는 이 과정은 6월 9일까지 지원 가능하다. 사진은 2016년 여름학기 통영·거제도 현장학습 모습. 재외동포 국...
    Date2017.05.25 Byinewsnet Views5072
    Read More
  28. 달라스 총영사관 승격운동, 1만고지 등극

    프리스코에 거주하는 이영귀 씨는 지난 20일(토) 캐롤튼 소재 H마트 앞에서 실시되는 가두 서명운동에 참여했다가 1만번째 서명자가 되는 행운을 차지했다. 달라스 총영사관 승격운동, 1만고지 등극 프리스코 거주 이영귀 씨, 행운의 주인공 … 달라스 ...
    Date2017.05.24 Byinewsnet Views4493
    Read More
  29. [영상]노인회 파행, 선거로 일단락 … 불씨는 “여전”

    20일(토) 시행된 달라스 한국 노인회 회장 선거에서는 김건사 후보가 오흥무 후보를 48대 19표로 제치고 회장에 당선됐다. 노인회 파행, 선거로 일단락 … 불씨는 “여전” 고성과 고함 속 선거 진행 … 김건사 씨 당선 오흥무 후보측 ...
    Date2017.05.23 Byinewsnet Views4669
    Read More
  30. 김세권 목사, '삶을 흔드는 창세기 읽기' 출판기념회 성료

    김세권 목사의 신간 「삶을 흔드는 창세기 읽기」 출판기념회가 지난 19일(금) 카페베네 세미나실에서 열렸다. 김세권 목사, '삶을 흔드는 창세기 읽기' 출판기념회 성료 멈춰있는 신앙을 흔드는 저자의 신학적 통찰과 깊은 묵상 저자 김세권 목사 "...
    Date2017.05.22 Byinewsnet Views585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59 Next
/ 59
CLOSE